분류없음2018.05.25 10:08

天은 산소가 있는 공간이요, 지구를 둘러싼 오행의 정기인 대기, 지구 밖의 수소로 둘러 쌓인 천체인 태양계, 태양계가 있는 은하계, 무수한 은하계가 있는 성단...이요

 

地는 인간이 발을 딛고 있는 땅 地球(땅의 공)이므로

검은별

푸른별

붉은별

누른별

흰별

광채 나는별(태양)으로 구분 된다.

 

별의 자연력은 돌고 도는 것이니 자체적으로 돌고 광채나는 별을 회전하고 더큰사회 더 큰별들의 국가 더 큰 별무리를 향한다.

 

색즉시공이다. 現在라 한다.

 

아무것도 없는 공간에

삼태극이 휘돌아 운석이 뭉치니

사상인 땅이요

오기가 생성되니 오행이요 도는 것이요

육기가 생성되니 생명체가 사는 여건이 조성된다.이것은 자연의 원리로 현재 지구에서 바라본 별의 생성과정이다.

 

天符經은 지구가 1만 2천년의 무수한 반복을 통해 인류를 생성 번영 안정 정리 소멸시키는 과정을 예기해 준다.

桓檀古記는 지구에 1만 2천년 일상을 실었는데 크게는

생식시대

생식반 화식반시대

화식시대로 인류가 변천되니 삼태극이 되어 영원이 반복된다.

 

反復은 지구의 중심축의 변화로 천지가 바로서는 개벽이 오고 인간이 만들어 놓은 문명은 사라지고 원시시대가 오면 처음부터 문명이 목 화 토 금 수로 진행됨을 가리킨다.

 

일적십거로(생식, 생식반 화식반, 화식)

석삼극무진본으로 60억년을 쪼개도 (생식, 생식반 화식반, 화식)

 

물질인 망원경으로 천체를 보고

          현미경으로 쪼개 보아도 단지 음과 양과 중이다.

 

本神本太陽이니 물질이 아닌 神을 개발하여 태양과 같이 밝게 만드는데 있다.이것이 이마에 海印도장이라는 海印이다.

 

愰愰(目+星)성성하면 하늘과 땅이 내속에 존재한다.(人中天地一)

 

지금까지 거울에다가 축 발전을 써서 대한 민국이 이 만큼 발전이 됐으므로 앞으로는 황황성성을 새기면 거울을 볼적마다 刻印되어 누구나 아무나 쉽게 깨달음(覺)의 문턱을 넘나들 수 있다고 확신한다.

 

Posted by 자연인 함미호